블로그 이미지
OhZion

Notice

Recent Comment

Recent Trackback

Archive

calendar

        1 2 3
4 5 6 7 8 9 10
11 12 13 14 15 16 17
18 19 20 21 22 23 24
25 26 27 28 29 30  
  • 39,033total
  • 0today
  • 1yesterday
2013.01.30 15:34 신혼일기/2 0 1 3

요즘 우리 신랑은 잠꼬대 특집중이다. 흐흐:)

예복이를 뱃속에 품고 있느라 밤새 잠을 못이루는 게 매일인 요즘..

재밌는 잠꼬대 사랑스런 잠꼬대들이 여럿있다.


오늘의 잠꼬대


- 고마워요. 뱃속에 예복이를 잘 품어줘서


- 탐라국 탐라국, 여기는 탐라국이야


자다가 말을 할 때 잠꼬대인지 확인을 한다. 근데 잠꼬대가 아니라고 한다.

낮에 신랑이 일을 할 때 다시 물어본다. 기억을 못한다! 역시 잠꼬대다 ㅋㅋ


잠을 잘 못자서 힘들지만, 신랑의 잠꼬대 덕분에 새벽에 배꼽잡는 일들이 많아서 재밌다. :)

저작자 표시
신고

'신혼일기 > 2 0 1 3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20130130  (0) 2013.01.30
20130103  (0) 2013.01.05
2013년 우리 가정에 주신 하나님의 말씀  (0) 2013.01.05
posted by OhZion

오늘도 날씨가 너무 좋다.

밑반찬을 만드느라 창문을 다 열어놓고 환기중인데, 날씨가 너~무 좋아서 햇빛이 따스하기만 하다.

봄 같다 ^^


벚꽃이 피는 봄이면 나는 산후조리중이겠지?

벚꽃을 보지 못하는 아쉬움이 있지만, 더 사랑스런 우리 단이랑 함께할거니까 괜찮다.

기대가 되고 또 기대된다. 우리 단이는 어떤 아이일지, 얼마나 사랑스러운 아이일지.

남의 아이도 그렇게 이쁜데, 자기 아이는 어떻겠냐는 주위 말들..난 아마 단이가 태어나면 그 말에 엄청난 공감을 하고 있겠지.

남의 자식도 이렇게 이쁜데..^_^


하나님께서 세상을 창조하시고 한사람 한사람 세밀하게 계획하신 이 일들이 새삼스럽게 또 놀랍고 경이롭다.

내가 있기 전까지 수많은 사람들이 역사를 써왔고, 그리고 나와 나의 남편이 있고, 나와 남편을 통로로 단이가 태어난다.

하나님의 계획은 이루 형언할 수 없다.


그 계획의 작은 일부인 나와 남편..그리고 우리 단이..

하나님의 계획을 이루는 일에 어떻게 쓰임받을 지 기대가 되고 기도가 되어진다.


세식구가 함께하는 3월이 너무 기다려진다.

저작자 표시
신고

'예수님의 축복 '조단' > 태교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20130202 :: 32주 6일  (0) 2013.02.02
20130201 :: 32주 5일  (0) 2013.02.01
20130130 :: 32주 3일  (0) 2013.01.30
20130129 :: 32주 2일  (0) 2013.01.29
20130128 :: 32주 1일  (0) 2013.01.28
20130120 :: 30주 7일  (1) 2013.01.20
posted by OhZion
단아! 엄마야:) 
어제 오늘 날이 풀려서 외출을 하기에 얼마나 좋았는지 기분이 다 좋더라. 
오늘은 친구네 집에 가서 감자전도 해먹고 바다도 보고 날아다니는 갈매기도 구경하고 그랬다! 
제주도가 참 좋아. 
맘만 먹으면 언제든 바다도 보고 오름도 보고..밤 하늘에 가득한 별도 보고.. 
이제 이곳에서 지낼 수 있는 날이 1년 정도 밖에 안남았단 생각에 많이 아쉽지만 그 기간을 10년처럼 보내야지^^ 
단이 태어나면 좋은 것도 많이 보여주고 사진도 많이 찍고! 

단아, 아빠와 요즘 단이를 어떻게 하나님 보시기에 좋은 양육을 할 수 있을까 많이 고민하고 고민해. 
물론 엄마, 아빠의 지혜로는 부족해서 더 많이 기도하고 머리를 맞대얄거같아. 
단이는 우리의 자녀이기 전에 하나님 자녀니까^^ 

 이제 1월이 내일과 모레면 끝이야. 시간 참 빠르다. 
우리 단이를 만날 날이 점점 다가온다. 
얼른 보고싶다! 
뱃속에 있을 때가 가장 좋을 때라지만 얼른 보고싶고 피부로 느끼고싶다♥ 

단이야~~오늘은 몇시에 잘거니?ㅋㅋ



신고

'예수님의 축복 '조단' > 태교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20130201 :: 32주 5일  (0) 2013.02.01
20130130 :: 32주 3일  (0) 2013.01.30
20130129 :: 32주 2일  (0) 2013.01.29
20130128 :: 32주 1일  (0) 2013.01.28
20130120 :: 30주 7일  (1) 2013.01.20
20130115 :: 30주 2일  (0) 2013.01.15
posted by OhZion

티스토리 툴바